'2008년'에 해당되는 글 75건

  1. 노트북 구입했어요 (4) 2008.02.21
  2. 해물찜 & 온천장 아방궁 (8) 2008.02.19
  3. 나는 반여동에 삽니다. (16) 2008.01.30
  4. 신년맞이 티스토리 초대권 대 방출?; (89) 2008.01.21
  5. 그리고, 일곱번 째 캔유 CanU 801EX (16) 2008.01.02

노트북 구입했어요

from 2008년 2008.02.21 16:04
음,
일단 구입했스빈다.

엑스노트 p300과 바이오 sz58에서 고민을 수백번-_-천번만번-_-백만번 고민하고 있다가
그냥-_- 놋북비용 줄이고 모니터와 본체를 새로 맞추자..
하는 마음으로 과감하게 파바박!!!!!!!!!!!!!!!!!!


들뜬마음으로 몇 번은 들고다니겠지만
무겁네영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니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더 가벼운걸 노렷어야 했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게다가 그래픽은 너무 안습이지만 ㅋㅋㅋㅋㅋㅋ
몬짱식구들과 함께 하는 원더킹은 돌아가므로 상관없다?

그래도 ㅋㅋㅋㅋㅋㅋㅋ
항상 사고나면 뭔가 좀 아쉬운 듯한 ㅋㅋㅋㅋ



임히 질러버렸고, 임히 쓰고있응게 ㅋㅋㅋㅋㅋㅋㅋㅋ
애정을 갖고 앞으로 나와 함께 살아보자꾼하!!!!!!!!!!!!!!!!!!!!!!!!!!!!!!!!!!!!!!!!!!!!!!!!!!!!!!!


보자스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물찜 & 온천장 아방궁 [포토바이노튼ㅋㅋㅋㅋ]




지난 주 맛집을 찾아서~ 해운대에 거주하고 계시는 오빠와함께
점심으로 해물찜(위에서 왼쪽부터 4번째사진)을 먹었습니다.

음식맛도 정말 좋구요!!!!!!!!!!!!!!!!!!!!!!!
양도 정말 푸짐합니다...... 게 살 발라먹고 콩나물 먹는 그 맛이 아주 막>_<;;;;;;
오징어와 새우도 잔뜩 들어있고!!!!!!!!!!!!!!!!!!!!!!!!!!!!!!!!!!!!!!!!!!
악!!!!!!!!!!!!!!! 이거 너무 죠아>_<;;;;;;;;;;;;;

먹을땐 좋았으나; 음식가격이 촘 덜덜-_-..........
그러나 우리 주인 아저씨의 계산 미스로 무려 1만원이나 덜 내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빛의속도로 사라진 라젤과 노튼!!!!!!!!!!!!!!!!!!!!!!

아저씨가 계산이 잘못되었다고 건물밖으로 나와서 우릴 찾을까봐
후딱 그 블럭에서 벗어나 택시를 타버렸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처 극장에서  원스 어폰 어 타임을 감상하였스빈당.
영화는 재미가 없더군요-_-
보시러 가는 분은 한번 더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당.



영화를 보고 어둑어둑해질 시간이 되었더군뇽


온천장 아방궁을 갔습니다.
사람들이 평이 좋아서 엄청 기대를 하고 갔었는데.. 사실 그 기대엔 미치지 못하는 것 같아서
초큼 실망스러웠습니다.

확대


아 셋트 (1인 2만 3인이상주문)를 주문했습니다.
10분만에 금사동에서 온천장으로 넘어라고 주문했더니 1시간만에 오는 우리 동네오빠 2-_-



마지막 까만크림치즈케익(마지막줄 왼쪽)과 해물찜을 제외하고
나머지 사진들은 모두 셋트에 포함되는 음식이빈다.
역시 중화요리라 그런지-_-; 늑끼늑끼늑끼 백만개였습니다.
그리고 튀김음식이 바삭하지못하고 눅눅해서 안타깝더군요.





어쨌든 밥은 먹었고 포스팅 할 껀덕지는 없고;ㅅ;
밥 먹은거 자랑이라도 해봅니다 ㅠ_ㅠ 흑흑흑

내일은 피자 먹은거 포스팅 해야지 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는 반여동에 삽니다.

from 2008년 2008.01.30 16: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부녀자납치사건의 범인이 잡혀서 그나마 다행으로 생각하고...

오늘도-_-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온갖 공포스러운 괴담과 별의 별 생각으로 복잡한 머리를

깨끗하게 포멧해주고 멍~ 한 상태로 엘리베이터를 타는 김라젤 되겠습니다.



갱스오브부산; 범죄다발지역 반여동에 사는 1人





흑흑

다은 & 아라

다은양과 아라양 되겠스빈다! 곧 있음 100일이 되어간다구요>_<;






;;;;;;;;;;;; 초대권방출이 대세인가 ㄱ-


요즘 어딜가도 다 티스토리 초대권을 방출해대서;;;
저도 확인했더니 놀고 먹는 초대장이 36개나 있군요-_-;



35개 분양합니다.
티스토리 사용하실 분들은 비밀코멘트 체크해서 이메일주소 적어주세요




2008년 1월 28일 글 적은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마감ㄱ-합니다;;

이미 초대받은 분과 등록된 이메일을 사용하시는 분을 제외하고

위에서부터 순서대로 35분에게 보내드렸습니다!!

오랜만에 캔유빠순이 라젤모드입니다.

이전포스팅에선 701d의 광신도였으나 -_- 701d에서 마음이 한 번 식은 이후로,
그냥 캔4에 만족하고 캔4를 마구 사용하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양질의 포스팅-_-?;;






드디어 캔유 701d 의 다음모델이 정해졌습니다. 이름하야 801ex -_-(이름이 뭐 ..........................)
casio w53ca가 베이스모델이군용.

이 w53ca는 작년에 출시될 때 부터 괴물스펙(..)이라고 말이 많았스빈다.
도대체가 이놈은 안되는거 빼고 다 된다는(..); 뭐 ㄱ- 국내에선 그냥 부럽부럽~ 하는 수준이랄까!
캔유 다음모델이였으면 좋겠다~ 하는 말도 많았습니다.

근데 정말로 차기 모델로 정해졌다니T_T흑흑흑


사용자 삽입 이미지

EXILIM 5.1 메가픽셀이빈다-_-)!


801ex의 베이스 모델인 w53ca이 디테일이미지입니다.
클릭하면 좀 더 사진이 커집니당-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에서부터 Flare RED, Veil BLACK, Iris WHITE 입니다.


세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었으나, 레드의 경우는 전체가 모두 레드가 아니라,
본체부분과 폴더쪽이 색이 다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피커 아랫부분에 카메라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5.1메가픽셀을 자랑한다던데-_-) 색도아주 짱짱하게 잘 나와주는 듯 싶습니다. 물론 렌즈커버까지 있습니다. ㄱ-


사용자 삽입 이미지

2.8인치 액정!!!


캔유 들고다니는건 역시 시원시원한 2.6인치의 액정때문이라고 생각하지만...
(사실은 캔유야 큰 맛으로 들고다닌다고도 ㅠㅠ?; 휴대용 무기?;;)
이 w53ca는 2.6치가 아니라 2.8인치입니다. 이번 801ex는 더 크고 넓어진 액정을 기대할 수 있겠습니다.

HD줌 관련 사항
3M촬영시:약 1.25배 - 1M촬영시:약 2배
VGA 촬영시:약 4배 - 벽지 사이즈:약 8배

동영상 촬영 VGA(640x480) - 30프레임,VGA 이상은 15프레임  <- 미확인
EXILIM Engine for Mobile 탑재
손떨림 보정 모드 (6축 손떨림 보정 + 고감도 촬영),  최단 10cm 접사
메인 액정 2.8인치 480×800픽셀 WVGA LCD 최대 65,000색 (IPS패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정도는 변동없이 그대로 유지될 것 같습니다........면 좋겠는데 ㄱ- 그건 절대 아닐테고ㄱ-;
후-_-;;;



요 근래 LGT에  블루투스 지원 단말기는 패스온이 기본으로 들어간다고 하더군요.
물론 블루투스 되는 801ex역시 뱅크온, 패스온 들어갑니다.
게다가 이 넓~은 액정으로 DMB 풀화면 되구요T_T_T_T_T_T_T_T_T_T_T 풀 인터넷 익스플러잉 지원도 된답디다.

가장 중요한 UI.
이전에 있었던 테스트에선 뷰티에 들어갔던 UI를 썼다고 했었으나, 물론 설마 똑같이 찍어낼린 없고 ㄱ-
언제나 말이 많았던 UI이므로-_- 더이상 자세한 설명은 생략하는것이 T_T........
님들 제발.. 701d보다 좀 신경써 주세요T_T



마지막으로 이 CanU 801ex는 REV.A로 들어가기때문에
기존의 01X의 번호로는 사용이 불가능하고, 통합된 010번호로만 사용이 가능합니다.
또 그렇다고 해서 영상통화가 되는거냐!!!!!!!!!!!!!!!!!!!!!!!!!!
............ 영상통화 안됩니다 ㄱ- 걍 번호만 010으로 사용해야 하는 군요...

폰 번호 앞자리가....011인 나는.....T_T..........





701d사자고~ 사자고~ 옆에서 바람넣고 정작 난-_-; 사지도 않고;; 쨌든; 성열오빠님껜 심심한 사과의 말씀과;
핸드폰 산지는 오래되었으나 아직까지 너-_-무 튼튼한 명진님의 캔3과 나의 캔4에겐 알수없는 미움과;

올 3월에 출시된다는 캔슬(.......801ex의 예칭?;;)에겐 무한한 뽐뿌를!!!!!!!!!!!!!!!!!!!!!!!!!!!!!!!!!!!!!



자, 어쨌든 우리 3월에 정말로 보자꾸나 음하하하하...








위 정보는 http://k-tai.casio.jp/products/w53ca/special/main.html 를 기초로 작성하였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