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에서 만나다,

from 2009년 2009. 2. 21. 04:25


당신을 길에서 만나도, 예쁘게 웃고 지나갈 수 있도록.
덕분에 즐거웠습니다. 라고 이야기 할 수 있도록.
그런 당신을 미워하지 않을 수 있도록.

안녕.




댓글을 달아 주세요